Gidhub BE Developer

Property를 Set하고 넘길까? 넘겨서 Set할까?

2020-02-08
goodGid

Prologue

  • 회사에서

  • Code Reivew를 하는데

  • 받았던 Feed Back이였는데

  • 기록해두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.

Situation

  • 특정 값을 Update를 해줘야하는 상황이다.

  • = runner()가 update()를 호출하는 구조이다.

Example

  • 실제 Product Project는

  • Code Line도 많고 복잡하지만

  • Example은 심플하게 구성하였다.

Before

  • 다음과 같이 Coding 후 Pull Request를 요청했다.
public void X_runner(){
    Person person = new Person();
    X_updatePerson(person);
}

public void X_updatePerson(Person person){
    Person p = getPersonFromDB(person.getPk());
    p.setName(Person.writer);
    updatePersonToDB(p);
    person.setName(Person.writer);
}

@Getter
@Setter
public static class Person{
    public static String writer = "goodGid";
    public int pk;
    public String name;
}

public Person getPersonFromDB(int pk){
    // get From Person Object to DB using pk value
    return new Person();
}

public void updatePersonToDB(Person person){
    // update Person to DB
}
  • X_runner()에서 person 객체를 넘기고

  • X_updatePerson()에서 DB Update 후

  • 입력받은 person 객체에 값을 set해준다.

After

  • PR Reivew 후 수정한 Code이다.
public void O_runner(){
    Person person = new Person();
    person.setName(Person.writer);
    O_updatePerson(person);
}

public void O_updatePerson(Person person){
    Person p = getPersonFromDB(person.getPk());
    p.setName(person.getName());
    updatePersonToDB(p);
}

@Getter
@Setter
public static class Person{
    public static String writer = "goodGid";
    public int pk;
    public String name;
}

public Person getPersonFromDB(int pk){
    // get From Person Object to DB using pk value
    return new Person();
}

public void updatePersonToDB(Person person){
    // update Person to DB
}
  • runner()에서 값을 set 해준 후

  • person 객체를 update()에 넘겨줬다.

  • 그리고 update()에서는

  • update만 해주게 된다.

So What

  • 사실 동작에 있어서 차이는 없다.

  • 또한 위 코드만 봤을때

  • 2가지 방법다 굉장히 심플하고 이해하기 명료하다.


  • 하지만

  • Before과 같이 Coding을 하였다면

  • 몇가지 고려해볼법한 Point들이 있었고

  • 실제로 다음과 같은 Review를 받았다.

// 전제 
// Example Code처럼 Code Line이 적은게 아니라 
// 실제 Product 환경 속에서 
// 엄청나게 방대한 양의 Code가 있는 상황이다.

기용님은 직접 작업을 하셨기 때문에 
update()안에서 어떤 동작을 하는지 알지만
다른이가 runner()를 봤을 때
name값이 null 인지 
어디선가 setting이 되는지 모르는 상황이에요.
그걸 알기 위해선 
update()안에 들어가서 확인을 해봐야해요.

만약 update()를 보지않고 
넘어가게 된다면 
문제가 될 수 있는 Point가 될 수 있어요.

누군가가 update() 이후에 
name값이 없으니 set을 해줘야겠다 생각하고
임의의 다른 값으로 set을 해버리면
문제가 될 수 있죠.

그렇기 때문에
update()를 호출하기전에 
명시적으로 name을 set해주는게
좋을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.


  • Coding Style은 정답이 없기 때문에

  • 무엇이 맞고 틀리다는건 없다고 생각한다.


  • 하지만

  • 이 Reiview를 받고나서

  • 전적으로 동의를 하였다.


  • 협업을 하는 입장에서

  • 다른 사람을 배려하는 Coding Style은 굉장히 바람직하다 생각이 든다.


  • 또한 문제가 될 수 있는 Point들은

  • 최대한 사전에 제거하는게 좋다 생각한다.

Summary

  • 별거 아니지만

  • 별거아닌 것들이

  • 큰 차이를 만든다.


  • 단순히 기능 동작에 포커스를 맞추는게 아니라

  • 그 이상을 바라보고 생각하고 배려하는 자세를 기르는게

  • 진짜 일을 잘하는 사람이 아닐까? 란 생각이 들었다.


  • 몰라서 모르고 못했던 것들을

  • Code Review를 통해 깨닫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.


  • 깨달음을 주었던

  • 팀원분들에게 너무나 감사하다.


  • 이글을 보진 않겠지만

  • 기억을 하기 위해서 기록해두고 싶다.

  • Thank you to mookie, lucky.donggyu !


Comments

Inde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