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idhub BE Developer

Taling 강의를 등록하다.

2019-11-10
goodGid

왜 등록했을까?

  • 주변에 10~20만 원을 주고

  • 면접 컨설팅을 받는 친구들을 보았다.

  • 물론 그게 도움이 되겠지만

  • 나에게는 굉장히 부담스러워서 차마 하지 못했을 거 같다.


  • 그리고 생각했다.

  • 실제로 면접장에 들어가서

  • 그 공기를 직접 느낀 사람에게 듣는

  • 이야기와 정보가 더 와 닿고 생생할 텐데…


  • 사실 최종 합격 이후에

  • 주변 지인들에게는 편하게

  • 전화 혹은 오프라인으로

  • 이런저런 이야기

  • 차마 블로그에는 담을 수 없었던 내용까지

  • 적나라게 공유해줬다.

  • 그리고 모두 다 나보고

  • 진짜 준비를 열심히 했고

  • 지금까지 보고 들었던

  • 면접 방법과는 정말 다르고

  • 왜 합격했는지 알 거 같다고 이야기해줬다.

  • 나 또한 인정하는 바이기 때문에

  • 항상 말하는 게

  • 난 면접을 전략적으로 잘 준비했기 때문에

  • 합격했다고 이야기한다.


  • 그런 와중에

  • 탈잉이라는 서비스를 알게 됐고

  • ‘나처럼 면접 준비하면 진짜 붙을 수 있는데’ 라는

  • 어찌 보면 근거 없는 자신감으로

  • 등록을 하였고 승인을 받았다.


  • 참고로 이 수업은

  • 실제로 돈을 지급하고 이뤄지는 방식이다.

  • 그만큼 책임감도 생기고

  • 값어치를 해야 한다 생각한다.

  • 만약 값어치를 못한다고 생각이 들거나

  • 그런 피드백을 받으면

  • 당장에 그만둘 것이다.


  • 누군가에겐

  • 이 수업 비용 또한 부담스러울 수 있다.

  • 그렇다면

  • 편하게 온라인으로 연락을 줬으면 좋겠다.

  • 난 항상 성실하게 대답하였고

  • 앞으로도 성실하게 대답할 것이다.


  • 끝으로

  • 이게 법적으로 문제가 되는지 안 되는지 모른다.

  • 물론 법적으로 문제가 된다면

  • 난 이게 주업이 아니므로

  • 당장에 그만둘 거다.


  • 여기까지 글을 읽었다면

  • 내가 어떤 생각으로 임하는지

  • 대충은 알지 않을까란 생각이 든다.

  • 난 누군가에게 도움을 주고 싶어서 시작한 거다.

  • 시급으로 따지면

  • 탈잉 수업비는 내 시급보다 낮다.

  • 그러므로 나에게는 하지 않는 게 더 이득일 수도 있다.

  • 하지만 도움을 주고 싶은 마음에 시작하기로 하였다.

  • 수업을 들을까 말까 고민이 들면

  • 일단 나에게 연락을 주고

  • 선택했으면 좋겠다.

  • 나의 수업이 도움되지 않을 거 같은 분들은

  • 내가 거절할 거다.


  • 한 번 더 강조하자면

  • 이건 유료다.

  • 돈 낭비하지 말자.

  • 정말로 간절하게 원하는 분들만

  • 신청해주길 빈다.

  • 탈잉 : 오프라인 면접 가이드


후기

200703 : LINE

  • 비개발 직군 && 경력분께서 연락이 왔다.

    당연히 거절을 하였다.

    오히려 내가 배워야하는 입장이니… ㅎㅎ

    그래도 궁금하셔야하는 질문을 동기에게 물어봐서 답변드렸다.

    꼭 합격하셨으면 좋겠다 !


200627 : 면접 준비

  • (ㅇㅍ) 200624 신청이 들어왔다.

    나보다 더 능력도 좋으시고

    내가 더 배울게 많았다.

    현재 재직중인 회사가 매우 좋은데

    스스로 더 원하는 분야로 가고 싶어서 연락을 주셨다.

  • 만나서 LINE 회사에 대해 궁금한 이야기를 주고 받았다.

    마땅히 공유해드릴 내용이 없었다. ㅎㅎ

  • 감사하게도 ㄷㅈ에서 올라오시고

    만남이 끝나고 다시 내려가셨다.

  • 나중에 LINE 지원할 때 연락을 주셨으면 좋겠다 !


200606 : 면접 준비

  • (ㄱㄱ) 200530 신청이 들어왔다.

    비전공자이신데 스스로 독학하셔서 프로젝트를 진행하셨다.

    정말로 대단하시다.

    게다가 여러번 면접까지 가셨다.

  • 나의 이야기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정말 좋겠다.

    꼭 좋은 결과가 있으셨으면 좋겠고

    연락을 주셨으면 좋겠다 !!!


200530 : LINE WORKS

  • (ㅇㅅ) 200529 신청이 들어왔다.

    당장 면접을 앞두고 계셔서 바로 다음 날 만나기로 했다.

    만나서 역시나 신나게 이야기를 주고받았다.

    역시나 3시간가량 이야기를 주고받았다.

    항상 3시간 정도 시간을 소요한다.

    1:30 ~ 2:00 : 내가 준비했던 방법 + 전산학에 전략 적용

    2:00 ~ 3:00 : 지원하신 분 자소서 + 포폴을 보면서 같이 고민

  • 만나서 이야기를 주고받으면서

    꼼꼼하게 적으시고 자신감이 있으셨다.

    실력이 난 개쩔어 !!! 이런 느낌의 자신감이 아니라

    그냥 난 뭘 해도 잘할 수 있어 이런 느낌의 자신감이었다.

    그 기운이 너무 좋았다.

  • 끝으로 웍스 서류 붙으신 분을 처음 봤다. ㅎㅎ

    너무나 신기했다.

    꼭 붙으셨으면 좋겠다.

    그러면 같은 건물에서 볼 수 있을 텐데 ㅎㅎ

  • 집에 와서 생각해보는데

    사실 이게 2시간 비용을 받고 3시간을 하니까

    내가 손해를 받는 느낌이었다.

    그래서 수업 비용을 변경하려고 했는데

    그러면 45,000원 + 부가세까지 해서 거의 5만 원을 부담해야 했다.

    그 순간 내가 돈 벌려고 한 게 아닌데 라는 생각이 들었고

    아차 싶었다.

    황급하게 변경 창을 닫았다.

    초심을 유지하자.

200511 : LINE

  • (ㅅㅇ) 200510 신청이 들어왔다.

  • LINE 면접을 앞두고 있는 분께서 연락이 왔다.

    그런데 면접이 몇일 남지 않은 상황이셔서 시간이 촉박했다.

    그래서 바로 만나서 진행을 했다.

  • 만나서 이야기를 들어봤는데 내공이 어마어마했다.

    내가 오히려 배워야할 정도의 수준이였다.

  • 특이사항으로는 이미 다른 기업에서 최종 합격까지 한 상태였지만

    개발의 의욕이 있어서 스스로 뿌리치고 LINE을 준비하시는 분이셨다.

    너무 멋있다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스펙이나 실력이나 모든 부분은 완벽하시기 때문에

    면접 흐름이나 전략적으로 어떻게 준비하면 좋을지에 대해 말씀을 드렸다.

    반드시 합격하셨으면 좋겠다 ㅎㅎ

  • 추가적으로 1달전 쯤 메일로 질문을 주셨다고 말씀을 해주셨다.

    그리고 탈잉 신청까지 해주셨다.

    뭔가 서프라이즈 고백 받은 느낌이 들었다. ㅎㅎ


200510 : LINE

  • (ㄱㄱ) LINE 면접을 앞두고 계셨다.

    개인적으로 아는분이셔서 더 잘 아는 사이였고

    큰 걱정은 되지 않는 분이시다.

    왜냐하면 이미 실력이 좋으시고

    유명한 it 기업의 면접을 다 두드리고 계시는 분이기 때문이다.

  • 그래서 나는 어떻게 면접을 준비하고 전략을 어떻게 세웠는지에 대해 공유를 드렸다.

    조만간 면접을 보시게 될 텐데 꼭 합격하셨으면 좋겠다 !!!


200430 : LINE

  • 블로그 칭찬을 해주셔서 너무 기분이 좋았다 ㅎㅎ

  • (ㅇㄱ) 200427 신청이 들어왔다.

  • 이번 LINE 전형은 코테 -> 서류 -> 면접 프로세스로 진행이 되었다.

  • 이번에 연락을 주신분께서는 코테는 통과하셨고

    서류를 기다리는데 붙었다고 생각하고 면접을 준비하고 싶어서 연락을 주셨다.

  • 만나서 나의 경험과 팁을 최대한 공유드렸다.

    내가 지금까지 들었던 경험 중 가장 신선했던 경험을 갖고 계셨다.

  • 충분히 합격이 가능한 분이시다.

    면접이 걱정되기 보다는 정말 운이 안좋게 서류에서 떨어질까봐 걱정된다 ㅠㅠ

    정말 재수없게 떨어지더라도 다른 면접을 준비하면서 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.

  • 200508 서류 합격 했다는 카톡을 주셨다 !!!

    면접까지 합격하시길 !!!


200426 : 면접 준비 -> 쿠팡

  • (ㄴㅇ) 200421 신청이 들어왔다.

  • 대기업(S전자, L전자) 인턴 경험이 2번이나 있으신 능력자이셨다.

  • 이미 경험과 플젝과 코딩 실력이 이미 훌륭하셔서

    그냥 내가 어떻게 준비했고 어떤 마인드로 면접에 임했는지 말씀을 드렸다.

  • 면접을 앞두고 계신 건 아니라

    합/불이라는 결과는 없겠지만 정말로 걱정이 하나도 되지 않았다.

    오히려 어디를 가야할 지 고민하는게 걱정이겠구나 생각이 들었다.

  • 취업 확정나면 같이 토이 프로젝트를 하기로 했다.

    빨리 같이 하고 싶다 : )

  • // 200610 추가

    쿠팡에 합격하셨다는 연락이 왔다.

    세상에 너무 기쁘다 !!!

    이렇게 좋은 인재들을 알게 되어서 너무나도 좋다.


  • 탈잉을 진행하면서 2가지 느낀 점이 있다.

  • 첫째로 탈잉에 임하는 자세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됐다.

    좀 더 체계적으로 준비해서 나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드리는게

    나에게 귀중한 시간을 내어주시고 나를 믿고 신청해주신 분들에 대한 매너라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두 번째로는 강의를 신청하신 분들은 ‘능동적이시구나’라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전문가도 아닌 나에게 오프라인 강의를 유료로 신청한다는게 쉽지 않은 결정이라고 생각한다.

  • 그럼에도 신청 하셨다는건 이 분들은 무언가를 하는데 주저하지 않고

    다른 분들 보다 좀 더 도전적이고 능동적인 삶을 사셨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그래서 그런지 실제로 만나서 이야기를 들어보면 확실히 이것저것 많이 하셔서

    ‘그동안 한게 없어서 자소서에 쓸 말이 없어요’라는 1차원적인 고민은 할 필요가 없다.

  • 단지 면접을 어떻게 준비하고 어떻게 임해야하는지에 대해

    그래도 먼저 겪어본 입장에서 공유만 드리면 된다.

  • 탈잉 강의로 인해 스스로 생각도 많이 하게 되고

    좋은 분들을 사귀게 되어 굉장히 뿌듯하고 대단히 만족스럽다.


200411 : 코테 준비자

  • 코테에 대해 강의를 받을 수 있는지 연락이 왔다.

  • 내가 누군가에게 돈을 받으면서 코테에 대해 가르칠 실력이 아닌걸 알고 있기 때문에 거절했다.

  • 알고리즘 실력이 뛰어났다면 했을텐데 아쉽다 ㅠㅠ


200408 : 삼성전자

  • 탈잉 문의를 주셨다.

  • 아직 면접을 보시기전이기 때문에

  • 정중하게 말씀드렸다.

  • 아무래도 면접 전에 강의를 들어주시는게 더 효과적이니

  • 괜찮으시면 코테를 보시고 다시 연락을 주셨으면 좋겠습니다.

  • 그리고 알겠다는 답변을 받았다.

  • 꼭 코테를 뚫고 연락을 주셔서 같이 면접 준비했으면 좋겠다 !


200316 : 현대

  • (ㅇㅈ) 현대 계열사 면접을 준비하시는 분께서 연락을 주셨다.

  • 만나서 또 열과 성을 다해 모든걸 공유해드리고 왔다.

  • 그 이후에도 계속 카톡을 하면서 최대한 도와드렸다.

  • 그리고 그 결과 최종 합격을 하셨다 !!!

  • 걱정이 많으셨는데 취준 한 번에 합격을 하셔서 너무 좋다.

  • 그리고 어쩌다보니 나랑 시간을 보내고 면접 보신분들은 100% 합격을 하셨다.


200201 : 카카오

  • (ㅈㄷ) 200127 신청이 들어왔다.

  • 카카오 인턴을 준비하시는 분께서 연락을 주셔서 만났다.

  • 역시나 정말 열심히 해드렸고 꼭 붙길 원했다.

  • 결과적으로는 인턴 최종 합격을 하셨다는 연락을 주셨다. ㅠㅠ

  • 게다가 2번이나 면접을 봐야했는데

  • 2번의 면접을 다 합격하셨다니 !!!

  • 너무 기분이 좋다.

  • 그로부터 시간이 지나 5월이 되었고 정규직으로 최종 합격을 하셨다 !

  • 합격 후 5달 후 저녁을 먹자고 연락이 왔고

    약속을 잡았다.

    좋은 인연을 알게 되어서 너무 좋다 !


2001xx : LINE

  • 게임 클라이언트 면접을 앞두고 계셨다.

  • 나는 게임 클라쪽은 잘 모르기 때문에

  • 정중하게 탈잉 강의를 거절을 하였다.

  • 대신 이렇게 연락을 주셔서 너무 감사한 마음이 들어서

  • 게임 클라 동기에게 부탁을 하여서 연결을 해주었다.

  • 그 뒤로 결과는 어찌되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다 !


191226 : 네이버

  • (ㅇㅎ) 191122 신청이 들어왔다.

  • 네이버 인턴을 준비하시는분께서 연락을 주셨다.

  • 정말로 열과 성을 다해서

  • 다 이야기 드리고

  • 정말로 붙길 원했다.


  • 그렇게 시간이 지나고

  • 인턴 최종 합격했다는 연락을 주셨다. ㅎㅎ

  • 내 일인거 마냥 너무 기분이 좋고 뿌듯하더라 !


  • 사실 그 분이 잘하셔서 붙은거겠지만

  • 내게 많이 도와주셔서 감사하다는

  • 말씀을 해주셔서 너무나도 고맙고 감사했다.


  •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

  • 꼭 같이 일을 해보고 싶다 !


Comments

Index